티스토리 뷰

journal

2012.04.30. 진통!

junggamdok 2012.04.30 19:32

아침부터 배가 아프다고 움직이기 힘들어 한다. 

시작되는 모양이다. 


큰 딸은 애가 이상이 있을 수도 있다는 얘기도 들었고, 또 너무 작기도 하고 해서 유도 분만을 했었다. 

그러니 드라마에서 보던, 헐레벌떡 차에 태워 산부인과로 달려가는 상황은 이번이 처음. 


한 번 경험해본 일이라고, 뱃 속에 있을때는 아무래도 신경을 덜 썼는데... 

이 상황은 긴장된다. 


둘째라... 

기대도 되고, 긴장도 되고, 한 편으론 키울 일이 막막하기도..ㅜ.ㅜ 

일단은 큰 녀석이 어떻게 나올지가 제일 걱정.


암튼. 오늘 밤을 넘기면 오월의 아이가 될 우리 둘째딸. 

건강하게 나와서 힘차게 울어제끼기를!!

댓글
댓글쓰기 폼
최근에 올라온 글
«   2018/07   »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31        
Total
117,904
Today
25
Yesterday
13